'김세영과 재대결' 난딘에르덴 "논란의 여지 없이 완벽하게 이길 것" > 온라인견적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고객센터
고객센터
 온라인견적
 Home > 고객센터 > 온라인견적

Welcome to 주식회사대전지방화물

주식회사대전지방화물 홈페이지 방문을 해주신 고객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온라인견적

'김세영과 재대결' 난딘에르덴 "논란의 여지 없이 완벽하게 이길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JTBC 작성일21-04-08 22:28 조회5회 댓글0건

본문

이름 연락처
팩스 이메일
주소
제목 '김세영과 재대결' 난딘에르덴 "논란의 여지 없이 완벽하게 이길 것"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논란의 여지 없이 완벽하게 이기겠다"

난딘에르덴(33, 팀파이터)은 지난달 23일 잠실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개최된 ARC 001 대회에서 김세영(30, 팀 코리아MMA)을 1라운드 40초 만에 꺾었다. 난딘에르덴 특유의 타격이 빛을 발하면서 순식간에 경기를 마무리했다.

하지만 승리에는 찝찝함이 남았다. 난딘에르덴이 공격을 펼칠 때 써밍을 당했다고 김세영이 주장했기 때문이다. 심판은 써밍을 인정하지 않은 채 난딘에르덴의 승리를 선언했지만 난딘에르덴은 불편한 마음이 남았다.

당시 승리에 대해 난딘에르덴은 "평소에 하던 대로 하면 이긴다고 생각했다. 30초 안에 이기면 보너스를 준다고 해서 빨리 끝내려고 했다"면서 "빨리 끝내서 좋았는데, 완벽하게 이기지 못했다. 이번에는 논란이 나오지 않게 완벽하게 이기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두 번째 맞대결에서도 난딘에르덴의 전략은 그대로다. 몽골 복싱 국가대표 출신의 타격 능력을 살려 그대로 경기할 계획이다. 어떤 상대를 만나도 타격으로 맞서는 게 난딘에르덴의 스타일이기 때문이다. 단, 종합격투기 종목 특성상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르기에 방어에도 신경쓸 계획이다.

난딘에르덴은 "누구와 싸워도 내 스타일은 그대로"라며 "김세영 선수도 KO 능력이 있다. 타격에 자신 있지만 그래도 조심은 하겠다. 지난 번에 30초를 넘겨서 보너스를 못 받았다. 이번에는 확실하게 30초 KO 보너스를 받아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난딘에르덴과 김세영의 재대결은 7월18일 잠실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린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업체명 : 주식회사대전지방화물 | 대표자 : 오주영 | 사업자번호 : 305-81-56320 | Tel : 042-628-2424 | Fax : 042-635-8582
주소 : 대전 대덕구 신탄진로 1,사무동 305호(읍내동)
Copyright © 주식회사대전지방화물. All rights reserved.
TOP ▲